기사 메일전송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 실시…대상 상금 500만원
  • 김창식 기자
  • 등록 2021-03-24 10:26:50

기사수정
  • `제2회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 경계 그리고 공생, 빛이 많은 그늘 정원` 참여 작가 5명·팀 4월 2일까지 모집
  • 4월 30일까지 작품 조성 후 5~10월동안 계절마다 정원 변화 모습·과정 평가…서울특별시장상 및 상금 500만원 등 금·은·동상 총 1000만원 시상금

새로운 정원 조성 트랜드와 다양한 식재기법을 선보이는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이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열린다. 4월 중 정원을 조성하고 6개월 간의 평가를 거쳐 오는 11월 시상한다.

 

2020년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 `끼.리.끼.리_뒤.란` 대상 작품 (사진=서울시)서울시는 `제2회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 경계 그리고 공생, 빛이 많은 그늘 정원`에 참여할 작가 5명(팀)을 4월 2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는 서울식물원이 식재 설계 실험의 장이자 지속가능한 정원 조성 및 식재기법을 연구하는 공간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작년부터 서울식물원 일부 구간에 정원을 조성하는 공모전을 개최·운영해 왔다.

 

서울식물원은 지난해 열린숲에 인접한 1500㎡에 7개 정원을 조성, 코로나19로 온실·주제정원이 휴관 중인 기간에도 다채롭고 아름다운 공모 정원 선보이며 시민에게 위로와 치유를 선사한 바 있다.

 

`제2회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은 작년 공모정원과 맞닿은 1200㎡ 구간에 정원 5개소를 조성한다. 4월 30일까지 작품을 조성한 뒤에 5~10월동안 계절마다 정원이 변화하는 모습과 과정을 평가하게 된다.

 

특히 올해부터는 평가에 식재설계·조경 분야 전문가 심사 뿐만 아니라 100인의 시민평가단 제도를 도입, 누계 점수를 합산해 최종 순위가 정해진다.

 

이번 공모 주제는 `경계 그리고 공생_빛이 많은 그늘 정원`으로, 현재 대상지에 식재돼있는 교목 아래 잘 어우러지는 소교목, 관목, 다년생 초화류 등을 적절히 적용해야 하는 특징이 있다.

 

시는 대상지의 빛, 그늘의 특성을 정확하게 이해하고 식물 상호 간 조합이 잘 이뤄지도록 배식 설계하는 것이 이번 공모의 핵심이라고 설명했다.

 

대상에게는 서울특별시장상과 상금 500만원을 비롯해 금·은·동상 등 총 1000만원의 시상금이 주어진다. 서울식물원은 앞으로 3년 동안 조성된 정원을 유지해 식물 생장 모니터링 및 교육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정원 조성, 설계 등 관련 분야 전문가 뿐 아니라 정원 디자인과 직접 시공이 가능한 일반인 등 누구나 응모할 수 있다. 공모와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서울식물원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신청은 29일부터 4월 2일 공모전 페이지를 통해 참가신청서와 함께 작품 설명, 식재 개념 및 목록을 기재한 제안서를 접수하면 된다.

 

한정훈 서울식물원장은 "지난해 조성된 7인 7색의 공모정원이 계절마다 색다른 변화를 선사하며 시민들께 큰 즐거움을 드렸다"며 "올해도 적절한 수종 선택과 실험적인 식재기법으로 참신하고 아름다운 정원을 조성해 줄 작가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제2회 서울식물원 식재설계 공모전 작가 모집요강 (이미지=서울시)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서초구
국민신문고
HOT ISSUE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신철희①, “586 정치인들, 권력은 큰데 책임감은 없다” 문재인 정권에 가장 뼈아픈 결정타는 집권세력의 굳건하고 핵심적인 지지기반으로 기능해온 2030 청년세대의 전면적 민심 이반 현상입니다. 2030은 사회 진출을 준비하고 있거나 또는 사회생활을 시작한 게 기성세대와 견주어 상대적으로 얼마 되지 않는 세대입니다. 이들은 오늘날의 한국사회에서는 본인이 아무리 열심히 노력해도 좋은 직...
  2. 신철희②, “586 정치인들은 큰 그림을 그릴 줄 모른다” 문제는 586 세대 정치인들이 지향하는 권력이 최고의 자리에 올라가 결단하고 책임지는 공적인 권력이 아니라는 데 있습니다. 그분들이 추구하는 권력은 자신들보다 강한 사람에게 몸을 의탁한 다음 거기에서 떨어지는 적당한 크기의 파이를 얻어먹을 수 있는 사적인 권력입니다. 끼리끼리 무리를 지어서 세력을 형성해 서로 밀어주고 끌어...
  3. 서울시, 내부순환로·올림픽대로 등 12개 노선 야간 대청소 진행 서울시설공단은 오늘부터 5월 15일까지 내부순환로, 올림픽대로, 강변북로 등 자동차전용도로 12개 노선을 대상으로 터널, 지하차도 및 방음벽 대청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청소는 쌓인 먼지와 겨울철 제설작업 중 살포된 염화칼슘 등을 씻어내기 위해 진행된다. 공단은 자동차 전용도로 상의 터널, 지하차도, 방음벽, 가로등 등 시설...
  4. 인천시,‘안전속도 5030’4월 17일 전면 시행 인천광역시는 4월 17일부터‘안전속도 5030’이 전국적으로 전면 시행된다고 밝혔다.‘도로교통법 시행규칙’개정 이후 2년간의 유예기간을 거쳤다. ‘안전속도 5030’은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도시부 일반도로의 속도제한을 시속 50km 이내로 하향 조정하는 교통안전정책이다. 인천시는 도시부 6,396개 도로 2,813㎞ 구간을 대...
  5. 시흥화폐 시루, 누적 발행 3,000억 원 돌파 시흥시가 시흥화폐 시루 도입 30개월여 만에 누적 발행액 3,00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시흥화폐 시루는 2018년 30억 원, 2019년 382억 원, 2020년 1,836억 원이 발행돼 전액 판매됐으며, 누적 발행액은 3,000억 원에 이르는 등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특히 시흥시가 전국 최초로 도입한 모바일 지역화폐 ‘모바일시루’의 이용 증가율...
  6. 수원시, 남문로데오거리에 ‘디지털 옥외광고물’ 들어선다 수원시가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타깃 마케팅’ 광고를 표출하는 ‘디지털 옥외광고물’을 남문로데오거리 일원에 설치한다고 시는 15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사업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0 빅데이터 기반 디지털옥외광고 시범사업’ 공모 선정에 따라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행궁광장에서 남문로데오거리,...
  7. 수원시, ‘조원고~수일고 보행환경 개선사업’ 완료 폭이 좁아 등하교 시간에 학생들의 보행이 원활하지 못했던 수원 조원고·조원중·수일고 앞 보도가 두 배로 넓어졌다. 수원시는 조원고·조원중·수일고 일원 도로와 인도를 확장하고, 보행로(데크)를 설치하는 ‘조원고~수일고 보행환경 개선사업’을 16일 완료했다. 조원고·조원중·수일고 앞 보도 폭은 2m...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