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 기사등록 2021-10-18 10:15:38
기사수정

▲ 사진은 지난 10월 6일 메타버스를 통해 개최된 스타트업 기술전시회 `LG 커넥트` 행사장에 LG 구성원이 접속하는 모습이다. (사진출처: LG)



LG는 지난 10월 14일부터 이틀간 그룹의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확산하기 위해 우수 아이디어를 시상하고, 사례를 공유하는 행사인 'LG DX 페어'를 개최했다.


올해 처음 진행하는 LG DX 페어는 구성원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기 위한 행사로 'DX아이디어톤'과 'DX 사례 공유', '글로벌 석학 세미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이번 행사는 구성원 누구나 손쉽게 참여해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도록 메타버스 플랫폼인 게더타운에서 진행됐다. 


LG는 최근 진행한 오픈 이노베이션 행사인 'LG 커넥트'를 비롯해 각 계열사의 채용 설명회 및 신입 사원 교육 등 메타버스 플랫폼의 활용 범위를 넓혀 가고 있다.


DX아이디어톤은 아이디어와 마라톤의 합성어로, 구성원이 자율적으로 팀을 이뤄 디지털 기술로 기존 업무를 혁신해 고객 가치를 창출하거나,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시도해 볼 수 있는 새로운 아이디어를 마음껏 제안하고, 구성원 간 자유로운 피드백을 통해 상호 발전할 수 있도록 한 참여형 프로그램이다.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계열사 디지털 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심사위원이 '고객 가치 창출'을 위한 문제 정의, 디지털 기술 활용 및 창의성과 그룹 내 확산성 등을 기준으로 구성원이 제안한 아이디어 심사를 진행했다. 


화학 계열 논문과 특허를 하루에 1000건씩 분석해 연구자가 원하는 정보를 추출할 수 있는 화학 분야 특화 인공지능 모델과 공정의 설비 불량 진단 시간을 기존 1~2시간에서 1분으로 단축시키는 빅데이터 자동 분석 기술, 24시간 언제든지 1만 명의 고객과도 동시에 소통하며, 궁금한 점을 해결해주는 인공지능 서비스 엔지니어 'David' 개발 등 회사 실무에 실제로 적용하고 있는 아이디어를 비롯해 향후 사업화가 가능한 아이디어들까지 6개 팀을 선정해 상금을 수여했다. 


신규 사업화가 가능한 아이디어들은 관련 사업 부서에 전달해 사업성 검토를 통해 실행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LG사이언스파크는 이번 행사에서 뛰어난 디지털 기술로 사회에 공헌한 이들에게 'DX 특별상'을 수여하기도 했다. DX 특별상을 수상한 LG CNS 아키텍처최적화팀은 지난 7월 무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예약 시스템 장애 상황 해결에 주도적인 역할을 해 국민들이 안정적으로 백신을 예약할 수 있도록 도왔으며 지난해 EBS 원격 수업 접속 장애 문제가 발생했을 때에도 해결에 기여했다. 


한편, LG사이언스파크는 디지털 전환 확산 속도를 높이기 위해 DX 사례를 공유하는 시간도 가지며 구성원의 디지털 역량을 증진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삼수 LG사이언스파크 CDO(최고 디지털 책임자)는 "LG의 디지털 전환은 구성원의 자발적 참여로 만들어 가는 변화."라며 "끊임 없는 도전하는 조직 문화가 변화를 이끄는 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seonamtoday.com/news/view.php?idx=505281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최신뉴스더보기
내부배너2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