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불법촬영 범죄 최근 4년간 매년 5000건 이상 발생··· 피해자 중 여성 82%
  • 서진솔 기자
  • 등록 2020-10-27 09:13:21

기사수정
  • 장소 ‘지하철과 역‧대합실’ 24.2%로 가장 많아

최근 4년간 불법촬영 범죄 피해자 성별 현황. (자료=최기상 의원실)지난달 19일 부산에서 고가의 드론을 날려 아파트 창문을 통해 성관계 영상 등을 몰래 촬영한 40대 2명이 경찰에 붙잡혔다. 촬영 영상물에는 남녀 10쌍의 신체 부위가 찍혀 있었다.

 

최기상 의원이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9년 불법촬영 및 유포와 관련된 범죄 건수는 총 5762건으로, 최근 4년간 매년 5000건 이상 꾸준히 발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불법촬영 범죄의 24.2%가 시민의 발인 ‘지하철과 역‧대합실’에서 발생했다. 주택(12.2%), 노상(10%), 상점‧노점(3.6%), 기타 교통수단(3.6%), 학교(2.4%) 등이 뒤를 이었다.

 

발생 지역은 18개 지방경찰청 접수 현황을 기준으로, 서울(37.6%)이 가장 많았고, 경기 남부(18%), 인천(7.3%), 부산(6.2%), 경기북부(4.4%) 순이다.

 

피해자의 성별은 여성이 82.8%로 월등히 많았다. 여성 피해자 중에서는 21세에서 30세 이하가 38.8%로 가장 많았고, 20세 이하의 피해자도 18%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기상 의원은 “지방자치단체와 경찰청은 시민들이 안심하고 지하철을 이용할 수 있도록 몰카 범죄 예방을 위해 적극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유니세프
국민신문고
HOT ISSUE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인천 룸살롱발 코로나, 초등학생에까지 번져···총 34명 확진 인천 연수구 룸살롱 업소로부터 시작한 코로나19가 가족, 지인 등으로 번지고 있다. 전염 사례 중에는 초등학생까지 포함됐다. 인천시와 연수구가 25일 밝힌 바에 따르면 룸살롱 종사자 등 3명이 이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룸살롱 방문자의 친척인 초등학생 A양도 포함됐다. A양은 지난 23일 밀접접촉자로 분류..
  2. [리얼미터] 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 1.6%P 내린 42.7%··· 부정평가와 오차범위 밖 차이 문재인 대통령 국정 수행 지지율이 지난주 대비 1.6%P 내린 42.7%로 집계됐다. 부정평가와의 차이는 10.3%P로 오차범위 밖에서 낮게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YTN 의뢰로 16일부터 20일까지 닷새 동안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6만7642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2514명(무선 80 : 유선 20)이 응답을 완료한 11월 3주 차 주간집계 결과, 문 대.
  3. 오산시, '공간복지대상'서 평생교육사업 '징검다리교실' 대상 수상 [서남투데이=박정현 기자] 오산시는 25일 동아일보와 채녈A에서 공동 주최하는 ‘2020 대한민국 공간복지대상’시상식에서 ‘징검다리교실 운영’으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대한민국 공간복지대상은 기초자치단체들의 숨겨졌던 공간복지 구현사례를 발굴하고 지방행정에서 공간복지 정책을 확산하기 위해 제정된 상이..
  4. 서울지하철역 공실상가, '개인 창고'로 조성된다 개인, 기업 등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창고’가 서울지하철역 안에 생긴다.  서울교통공사는 지하철역사 내 공실상가‧유휴공간을 창고로 조성해 시민이 중‧장기간 물품을 보관할 수 있도록 개인 창고로 대여해주는 ‘또타스토리지’ 서비스를 23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개인창고(셀프-스토리지)는 별도 마련된 창고 공...
  5. 코로나19 확진자 382명···수도권서 255명 발생 25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382명을 기록하면서 400명을 돌파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오고 있다. 특히 수도권에서만 255명의 확진자가 발생해 증가세가 계속되는 양상을 보였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확진자는 총 382명 늘어 누적 3만1735명이다. 이는 전날보다 33명 늘어난 수치다. 382명 중 지역발생은 363명, 해외유입은 19.
  6. 관악구, 강감찬대로·별빛내린천 개관 등 ‘대한민국 문화경영’ 대상 수상 관악구가 ‘2020년 대한민국 문화경영 대상’에서 지방자치부문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관악구는 민선7기 출범 이후 ‘강감찬 장군을 품은 역사도시’를 표방하며 성공적으로 도시브랜딩을 이뤄 낸 성과를 인정받아 지방자치부문 대상에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헤럴드경제와 코리아헤럴드가 주최하고, 월간파워코리아가 ...
  7. 코로나19 위기에 공공병원 확충 예산 ‘0’원···“국회 예결위, 예산 증액해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에 보건복지부가 공공병원 예산을 0원으로 책정한 것에 대한 예산 증액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이 열렸다.  24일 공공의료 강화를 위한 노동시민단체가 서울 여의도 국회 정문 앞에서 ‘코로나19 위기에 공공병원 확충 예산 '0원 배정' 국회와 정부 규탄’ 기자회견을 열었다. 시민단체는 ...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