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경기도 '퓨처쇼2020' 26일 개최···일상서 즐기는 미래기술
  • 안정훈 기자
  • 등록 2020-11-13 09:09:56

기사수정

경기도가 미래기술 체험을 위한 도보이동형 축제를 개최한다.

 

경기도는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4일간 의정부시 행복로에서 ‘퓨쳐쇼2020’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퓨처쇼2020은 일상에서 미래기술을 경험할 수 있는 도보이동형 축제 및 국제포럼이다.

 

퓨처쇼2020은 의정부역사와 행복로 시민광장 일대에서 주변 상권과 연계해 진행된다.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다양한 미래기술과 가상/증강현실(VR/AR)을 찾아가는 체험관 운영을 통해 도보이동형 방식으로 산책하며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퓨처포럼 또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해 온라인 채널에 공개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의정부역사 외벽에 다양한 이미지의 레이저를 투사하는 외벽영상(미디어 파사드), LED 양면 미디어 월을 설치해 실감 영상을 상영하는 전자 광고판(디지털 사이니지), 지역 청년들이 참여하는 실시간 소통 판매(라이브 커머스) 등이 계획돼 있다.

 

그 외에도 ▲증강현실(AR) 콘서트 ▲증강현실(AR) 버스정류장 ▲가상/증강현실(VR/AR) 체험존 ▲가상현실(VR) 영화관 등이 있다. 

 

주목할 만한 것은, 삼성동 코엑스 아티움에 설치돼 큰 화제를 모았던 미디어아트 ‘웨이브(Wave)’가 이번 퓨처쇼2020에서 대형 미디어월로 설치된다는 점이다. 서울 강남에서 만날 수 있었던 거대한 파도를 시공간을 뛰어넘어 의정부에서도 똑같이 느낄 수 있어 관람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 안전한 개인정보 관리를 위해 블록체인 암호화 기술을 이용한 블록체인 방문증을 발급하고, 자율주행 방역 로봇으로 방문객 발열 수시 점검과 행사장 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다.

 

‘내가 꿈꾸는 미래 경기도’ 부스에서는 4차산업혁명 시대 도민이 바라고 꿈꾸는 경기도의 미래상에 대해 자유롭게 의견을 제시할 수 있는 창구가 마련된다.

 

또한 행사 기간 수집되는 관람객 및 참여객의 연령대, 성별, 선호하는 콘텐츠 및 기술 등 여러 데이터를 참여객 동의를 얻어 분석할 계획이다. 이 데이터는 지역상권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할 수 있는 기반이 된다. 

 

27~28일 진행되는 퓨처포럼에서는 2013년 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인 라스 핸슨 시카고대학 교수 등 국내/외 유명 연사 34명의 강연과 화상토론회(웨비나)가 유튜브 채널로 방송된다. 골목상권에 적용 가능한 스마트 기술부터 코로나19 상황 분석과 경제성장 전망까지 다양한 주제의 강연을 들을 수 있다.

 

임문영 경기도 미래성장정책관은 “미래를 제대로 맞이하기 위해서는 비전을 제시하는 게 중요하며, 공공의 역할은 무엇일까 고민한 끝에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며 “미래를 지향하는 기업을 찾아서 지원하고, 급격한 기술변화로 소외되는 사람들에 대한 문제의식을 담은 최초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퓨처쇼2020은 경기도민 누구나 공식 홈페이지, 유튜브 등 온라인으로 참여 가능하다. 현장체험은 홈페이지에서 사전등록하거나 현장에서 등록하면 된다.


경기도는 오는 26일부터 29일까지 퓨처쇼2020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경기도)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유니세프
국민신문고
HOT ISSUE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인천시, 수능 앞두고 코로나19 방역 ‘총력’ 박남춘 인천시장이 오는 3일 실시되는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직접 챙기고 나섰다. 박 시장은 30일 오전 도성훈 인천시 교육감과 함께 수능시험장 중 한 곳인 인천 남동구 문일여자고등학교를 방문해 코로나19 대비 방역 등에 대한 사전점검에 나섰다. 이 자리에서 박 시장은 고사...
  2. 양기대 의원, 코로나블루 극복 법안 발의 코로나19 장기화로 코로나블루(코로나와 우울감의 합성어)를 느끼는 사람이 많은 가운데 이에 대한 국가 역할을 강화하는 ‘코로나블루 극복 법안’이 발의됐다.더불어민주당 소속 양기대 국회의원(경기광명을)은 30일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정신건강복지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양 의원.
  3.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451명···수도권 감염자가 60% 차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51명 늘어 누적 3만4652명인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29일부터 사흘 연속 400명대 확진자를 기록한 것이다. 이날 신규 확진자 451명 중 지역발생은 420명, 해외유입은 31명이다. 지역발생 확진자 420명 중에서는 수도권 발생자가 255명이다. 수도권 확진자는 지역별로 ▲서울 153명 ▲경기 86명 ▲인천 16명 등이다. 지역발생 확.
  4. 순천향대 부천병원 병동 코호트 격리···간호사 등 7명 코로나19 확진 순천향대학교 부천병원에서 1일 간호사와 직원 등 7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병원은 코호트 격리에 들어갔다. 부천시 등에 따르면 병원 간호사 A씨 등 7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28일 검체검사를 받고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A씨가 확진 판정을 받은 후 간호사 1명이 지난달 30일 추가 확진.
  5. 코로나19 확진자 438명···수도권서만 60% 발생 30일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38명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틀 연속 400명대를 기록하긴 했으나 주말의 검사 건수는 평일보다 수천 건 줄어들었기에 하락세라고 단정지을 수 없는 상황이다. 특히 수도권에서는 261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약 59.6%에 육박한다. 이날 코로나19 확진자 중 지역발생은 414명, 해외유입은 24명이다. 414명 중 서울 158...
  6. 수능 D-1···유은혜 “코로나19 의심 증상 수험생, 보건소 검사받아야” 수능을 하루 앞둔 2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은 수험생들에게 “오늘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가까운 보건소에서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유 부총리는 tbs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수험생임을 밝히고 진단검사를 받으면 가장 신속하게 결과를 통보하도록 했다&rdq...
  7. 전국 평검사 “윤석열 직무배제, 부당하다”···추미애에 일괄 반기 부산지검 서부지청 평검사들이 30일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직무집행 정지가 부당하다는 성명을 냈다. 이로써 전국 지방검찰청과 지청의 모든 평검사들이 윤 총장의 직무집행 정지가 위법·부당하다고 성명을 낸 게 됐다. 부산지검 서부지청 평검사들은 검찰 내부망에 ‘평검사 회의 결과’라는 글을 통해 “이번 총장에 대한...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