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수원시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 민선 8기 주민자치 활성화 방안 논의
  • 민소영 기자
  • 등록 2022-08-11 15:56:33

기사수정
  • 이재준 수원시장, “주민자치회 전환은 직접 민주주의 향해 한 발 더 나아가는 것”

수원시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는 11일 수원시청 중회의실에서 ‘2022년 2차 정기회의’를 열고, 민선 8기 주민자치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

 

수원시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가 ‘2022년 2차 정기회의를 열고 있다. 

이날 회의에는 이재준 수원특례시장, 정찬해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장을 비롯한 44개 동 주민자치회장·위원장이 참석했다.

 

민선 8기 주민자치 활성화 방안으로 ▲주민참여예산사업 운영체계 변경 ▲마을공동체 주민제안 공모사업의 단일체계 구축 ▲마을자치계획 지원을 위한 ‘마을자치지원관’(가칭) 운영 ▲주민자치 역량강화 프로그램 추진 등을 논의했다.

 

수원시는 지역 주민 스스로 마을 문제를 해결하고, 마을발전계획을 수립·이행할 수 있도록 지원시스템을 구축해 마을자치권을 강화하고, ‘풀뿌리 마을자치’를 구현할 계획이다.

 

또 수원시 자치분권과와 수원도시재단 마을자치지원센터로 이원화된 마을공동체 공모사업 추진체계를 통합할 예정이다.

 

아울러 마을 자치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마을자치지원관’(가칭)을 운영해 마을자치계획 수립, 주민자치회 운영 컨설팅, 마을공동체 공모사업 운영 등을 지원하도록 할 계획이다.

 

‘수원시 주민자치회 및 주민자치센터 설치·운영에 관한 조례’를 제정해 지난해 12월 31일 공포한 수원시는 주민자치위원회의 주민자치회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8월 1일 기준으로 44개 동 중 24개 동이 주민자치회로 전환됐고, 20개 동은 전환을 추진 중이다.

 

정찬해 주민자치위원장협의회장은 “주민자치 활성화를 위한 수원시의 행정·재정 지원이 마을 발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주민자치회가 주민참여와 마을의 변화를 이끌겠다”고 말했다.

 

이재준 수원시장은 “수원특례시 시정의 기본은 ‘주민 참여와 협치’이고, 그 시작은 소통”이라며 “주민자치위원회가 주민자치회로 바뀌는 것은 실질적인 풀뿌리 민주주의와 직접 민주주의를 향해 한 발 더 나아간다는 의미”라고 설명했다.

 

이어 “주민자치의 핵심은 건강한 시민의식을 가진 주민들의 참여”라며 “주민자치회가 지역 주민들과 더 가깝게 만나고, 수시로 소통하면서 ‘주민 참여의 구심점’이 돼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주민자치회는 동에 설치하는 주민자치 조직으로 주민들의 자치활동을 강화하는 역할을 한다. 기존 주민자치위원회의 주민자치 기능에 실질적인 주민협의체 역할을 할 수 있는 권한을 확대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서초구
국민신문고
HOT ISSUE더보기
많이 본 뉴스더보기
  1. 지방 조정대상지역 전면 해제…세종·인천은 투기과열 해제 정부는 21일 ‘22년 제3차 주거정책심의위원회(위원장: 국토교통부 장관), 제61차 부동산가격안정심의위원회(위원장: 기획재정부 제1차관)를 개최하여 「투기과열지구 및 조정대상지역 조정(안)」, 「2022년 9월 주택 투기지역(지정지역) 해제(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국토교통부는 주택가격 등 시장상황을 종합 고려하여 주거정책...
  2. 수원시, ‘찾아가는 수원화성문화제’로 수원화성문화제 알린다 수원시가 시민들이 많이 찾는 공원을 방문해 ‘제59회 수원화성문화제’ 공연·체험 프로그램을 선보이는 ‘찾아가는 수원화성문화제’를 운영하며 수원화성문화제를 시민들에게 알리고 있다. 일 만석공원에서 진행한 찾아가는 수원화성문화제 지난 17일 만석공원(장안구)을 시작으로 18일에는 어울림공원(권선구)에서 시...
  3. 인천시, 연안 해역에 축구장 39개 크기 물고기 아파트 설치 인천광역시는 수산자원 조성과 해양생태계 복원을 위해 옹진군 덕적․자월 연안 해역 28ha(축구장 39개 크기)에 인공어초 307개를 대규모로 설치한다고 밝혔다. 이달 23일부터 내달 7일까지 실시되는 이 사업에는 시비 18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인공어초는 콘크리트 또는 강재 등으로 만든 인공구조물을 바다 속에 투하해 어류가 서식할 수 ..
  4. 서울시, 활기잃은 골목상권 살리는 가을행사…11월 초까지 도심 곳곳서 개최 서울시는 대형마트와 온라인쇼핑에 밀려 활기를 잃어가고 있는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9월말부터 11월 초까지 도심 곳곳에서 가을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생활상권 육성 사업’의 일환으로 시내 13개 골목상권에서 진행된다.  서울시가 추진 중인 ‘생활상권 육성사업’은 주민생활 중심지에서 도보 10분 이내...
  5. 김정영 위원장, “협치추진·공약실현에 진정성 없는 김동연 지사” 강한 비판 경기도의회 의회운영위원회 김정영 위원장(국민의힘, 의정부1)은 21일 제363회 임시회 도정과 교육행정에 관한 질문에서 김동연 도지사를 향해 협치와 정책 공약 실현 의지에 대해 집중 추궁했다.우선 김 위원장은 협치와 관련하여 경제부지사 등 조직개편 문제, 논공행상 인사, 여야정협의체 구성 및 운영 등에 대해 강한 논조로 쓴소리를 던...
  6. 문헌일 구로구청장, 첫 동(洞) 방문 마무리 “주민과의 소통 이어갈 것” 문헌일 구로구청장이 21일 항동을 끝으로 지난 8월 29일부터 이달 21일까지 약 3주간 진행한 동 방문을 마무리했다.  이번 동 방문은 기존의 격식과 의전을 생략하고 주민과의 간담회 형식으로 진행됐으며, 동별 불편과 애로사항을 듣고 문 구청장이 즉석에서 답하는 방식이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은 것으로 전해졌다.  문 구청장은...
  7. "경기도청 구청사 활용계획 조속히 수립하고, 도지사 공관 주민에게 돌려주어야"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김호겸 의원(국민의힘, 수원5)은 21일 열린 제363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발언을 통해 경기도청 구청사와 도지사 공간의 활용계획을 조속히 수립할 것과 지역상생 방안을 제언했다. 김호겸 의원은 “경기도청이 광교로 이전하면서 당초 수립된 구청사 활용계획이 보류상태에 있다가, 최근 도지사의 &lsquo...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