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민주당-공기업 ‘공정경제’ 협약식 개최···이인영 “공정경제 정착 우리 사회 작은 희망”
  • 성창한 기자
  • 등록 2019-11-26 21:17:03

기사수정
  • 한국토지주택공사·한국전력공사·한국가스공사 등 7개 기업 참여

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민생연석회의와 공정거래위원회,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7개 공기업은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와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7대 공기업 공정경제 정착 및 확산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사진=김대희 기자) 공정경제 정착과 확산을 위한 협약식이 열렸다. 


더불어민주당 민생연석회의와 공정거래위원회, 한국토지주택공사(LH) 등 7개 공기업은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이인영 민주당 원내대표와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7개 공기업 공정경제 정착 및 확산을 위한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인영 원내대표는 모두발언에서 "공정경제 정착은 우리 사회의 작은 희망이라고 생각한다”며 “공정경제가 제대로 자리 잡아야 혁신성장도 포용성장도 이룰 수 있다"고 말했다.


이 원내대표는 "오늘 협약식을 맺는 7개 공공기관은 우리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높고 국민 생활과도 밀접, 협력업체와 하청업체 노동자까지 고려하면 오늘 협약식으로 개선되는 분들이 많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순간에도 위험, 비용, 책임을 하청업체와 소비자에게 떠넘기는 불공정 경제 현실이 지속되고 있다"라며 "오늘 협약식이 불공정을 바로 잡고 합리적으로 바꾸는 첫걸음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상조 정책실장은 "공정경제를 정착시키는 과정에서 공공기관이 앞장서고 당과 정부가 뒷받침하는 선순환구조를 만드는 일이 매우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공공기관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확보하고 공정경제 효과를 골고루 미치기 위해 스스로 거래 관행을 되돌아보고 공정문화 확산에 선도적인 촉진자 역할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한국토지주택공사를 비롯해 한국전력공사, 한국가스공사, 한국수자원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 부산항만공사, 공영쇼핑 등 7개 기업이 참여했다. 


관련기사
TAG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서초구
국민신문고
HOT ISSUE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